2022.6.29 수 22:04
> 뉴스 > 핫이슈 > 기획특집
     
가평 곳곳에 호국영령들 안식처 자리해
2013년 06월 03일 (월) 10:56:35 김수영 기자 kimsoo571226@naver.com
[가평=김수영 기자] 6월은 대한민국을 위해 고귀한 넋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을 몸과 마음을 다잡아 추모하는 달이기에 가슴 한편이 촉촉이 젖어온다.

6일는 현충일이고 25일은 한국전쟁 발발일, 29일은 제2의 연평해전이 일어난 일이다. 나라가 위기에 처했던 달인 동시에 위기에서 나라를 구한 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나라사랑과 희생정신을 기리는 달이다.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남겨진 도리는 선열과 호국영령, 그리고 국가유공자의 헌신을 참된 마음으로 추모하고 잊지 않는 것이다.  휴일이나 주말을 이용, 가족끼리 현충시설이나 전적비등을 찾아 묵념을 올리며 영령들의 숨결을 느끼는 것도 보훈이다.

보훈의 달 6월, 나라사랑하는 마음과 건강도 챙길 수 있는 가평지역에 자리한 호국전적지를 소개한다.

   

영연방참전기념비(가평읍 읍내리 365-1번지)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영연방 4개국 장병들이 정의의 십자군으로 한국 땅에 파견되어 성난 파도와 같이 밀어닥치는 공산적과 치열한 격전을 치러 자유민주주의를 지켜낸 전공을 기린 영웅적인 용사들에게 바치는 기념탑이다.

2,777㎡의 부지에 12m높이를 가진 초대형 석조물로 1967년 9월 유엔한국참전국협회와 가평군이 건립했다.

매년 4월 마지막 주중에 영연방4개국 대사와 참전용사가 참여해 기념행사를 갖는다.

주변에는 초록빛을 띤 1급 수질의 가평천과 드라마가 있고 꿈을 가진 섬이자 자연생태의 보물창고인 자라섬과 오토캠핑장, 이화원 등이 위치해 가족소풍 장소로도 제격이다.

   

캐나다군 참전 기념비(북면 이곡1리 207-5)

6.25 당시유엔군의 일원으로 파병된 캐나다군의 가평지구전투(1951. 4. 24~4. 25)를 기념하여 1975년11월에 건립됐다. 참전국가중 다섯 번째에 달하는 많은 병력을 파견한 캐나다는 52년 4월 가평전투에서 중공군 20군 예하부대와 치열한 격전을 벌여 677고지를 사수함으로서 중공군이 춘계공세를 가평 북쪽에서 차단하는 전과를 올렸다.

1,650㎡의 부지에 6.5m 높이의 기념탑이 세워져 있다.

   

호주, 뉴질랜드전투 기념비(북면 목동리 691-1)

호주군과 뉴질랜드 군이 합동으로 북면 목동리에서 적과 대치하며 일진일퇴의 공방전을 벌이며 인명피해에도 굴하지 않고 용감히 싸워 적을 무찌르고 승리한 전적을 기념하기 위해 1963년 4월에 건립됐다.

청정지역인 북면 목동리 주변에는 산자수려한 자연환경에 흠뻑 취해볼 수 있는 명지산, 연인산 등을 비롯해 복호등 폭포, 조무락 계곡 등 크고 작은 폭포와 계곡, 용소 등이 산재해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가평지구 전투전적비 (가평읍 읍내리 산 94-1번지)

51년 1월부터 2월 25일까지 우리군 제5사단, 제6사단이 미군9군단과 함께 중공군 제39군, 제40군 및 괴뢰10사단을 맞아 격렬한 전투를 벌여 가평지구를 사수한 것을 기념하기위해 1958년 3월에 건립됐다.

이 전투는 아군의 전세를 유리하게 전개하는데 기여한 전투로 일명 늪산 정상에 위치해 있다. 정상에 오르면 북한강과 자라섬, 남이섬, 가평읍내가 한눈에 시야에 들어온다.

   

용문산 전투 가평지구 전적비(설악면 천안리 98번지)

6.25한국전쟁사상 국군 최대의 전과를 올리고 사주방어의 신화를 창조한 용문산대첩을 기념하는 전적비다.

이 전투는 휴전을 거부하던 적이 막대한 손실을 입고 휴전을 제의하지 않으면 안될 6.25전쟁의 명암을 가르는 분수령이 되었다.  또한 전선을 현재의 휴전선상으로 북상시키는 결정적 계기를 조성한 전투였다.

용문산전투는 1951년 5월17일부터 21일까지 6사단 용문산연대 전장병이 결사항전에 돌입해 중공군 제63군 예하 3개 사단(2만여 명)을 격멸한 전투로 미 육군사관학교 전술교범에 사주방어의 성공사례로 기록되어있다.

이 전투는 중공군 주력부대의 진출을 저지하고 격멸함으로써 국군에게 승리에 대한 자신감을 심어 사기를 충천시키고 한국을 포기하려던 UN군에게 공세의 계기를 마련했다. 전적비는 1997년 6월 건립되었다.

6.25반공산악대원 전적비(가평읍 개곡리 산 345)

6.25당시 가평지역에서 군번 없는 80여명의 청소년들이 “반공투쟁산악공작대”를 조직, 북한군과 내무서원들을 상대로 싸운 전적과 자유수호정신을 후손에 전하고자 세운 전적비다. 1999년 6월 25일 건립됐으며 매년 6.25일 기념행사를 갖는다.

가평군학도의용대참전 기념비 (가평읍 대곡리 316)

6.25당시 가평지역에서 참전한 학도병들의 참전을 기리기 위하여 건립된 기념비다.

자유, 평화, 정의 실현을 갈구하며 학업에 열중하던 시기에 전쟁으로 인해 희망의 날개를 접고 애 띤 학생들이 자유수호를 위해 목숨 바친 영령들을 추모하고 기리는 비문이 새겨져 있다. 2000년 11월 11일 건립됐으며 매년 11월11일 11시에 기념행사를 갖는다.

이 밖에도 패주하던 공산괴뢰군에 의하여 무참히 학살된 주민들의 넋을 위로하기 위한 반공희생자 위령비, 일제만행에 죽음을 무릅쓰며 항거하고 봉기해 민족의 혼과 정신을 일깨운 것을 상기하는 가평의병 3․1항일운동 기념비 등이 곳곳에 위치해 고귀한 애국애족정신과 자주독립정신을 함양시키고 있다.

김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가평군공노조, 군 읍·면 군민편의중심
가평공노조, 조직문화 개선 캠페인 워
하남소방서, 수난사고 대비 구조대원
양평군, 제5회 양평군수배 그라운드골
경기도교육청,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담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