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15:01
> 뉴스 > 뉴스 > 문화
     
하남시, 22일 미사호수공원서 '하남위례예술제' 열려
2019년 09월 18일 (수) 14:32:52 이영일 기자 man201f@korea.com
   
 

[하남=팔당유역신문] 경기 하남시는 '시 승격 30주년'을 맞아 오는 22일 미사호수공원에서 (사)한국예총 하남지회(회장 이연구) 주최로‘제9회 위례예술제’를 개최한다.

올해 9회째를 맞이하는 위례예술제는‘하남예총이 하나 되어 만드는 하남문화축제’를 주제로 지역의 향토예술인과 하남시민이 다양한 문화의 가치를 공유할 수 있는 화합의 장을 이루고자 마련됐다.

예술제는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진행되며, 예총산하 9개 지부(국악, 문인, 음악, 연극, 연예, 무용, 미술, 사진, 영화협회)의 동시다발 거리 공연과 상시 전시회로 구성된다.

주요 프로그램은 ▲연예예술인협회 하남지부에서 준비한 제6회 스타킹대회우승팀인 황수인 댄스팀, 장효강 댄스팀, 박정훈 색소폰 연주를 시작으로 ▲음악협회의 아마빌레 하모니카 합주단 연주, 팝페라, 트럼펫 연주와 ▲문인협회의 시낭송 ▲국악협회의 ‘하남아리랑’, 연극협회의 ‘뮤지컬 영웅’공연이 이어진다.

이어 오후 6시 30분부터는 중앙특설무대에서 피아노, 바이올린공연과 어쿠스틱 기타공연으로 깊어가는 가을밤의 운치를 더할 예정이다.

행사장 내 전시공간에서는 ▲사진협회의 시승격 30주년 관련 과거와 현재 사진 전시 ▲미술협회의 시민 수상작 전시가 펼쳐지고 ▲중앙특설무대 화면에서는 영화인협회의 야외 영화 상영으로 세대를 아우르는 가족과 함께 즐기는 축제가 될 전망이다.

잔디마당에서도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캐리커처·가훈쓰기 어울림 플리마켓 운영, 먹거리마켓 등을 운영한다.

박병욱 문화체육과장은 “올해 위례예술제는 시 승격 30주년을 맞아 향토예술인과 하남시민이 다양한 문화를 공유하는 화합하는 자리가 되는 하남만의 고유한 대표축제로 나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삼국사기에 ‘백제시조 온조왕 14년인 B.C 5년 도읍을 하남위례성으로 옮기다’라는 기록을 토대로 1989년 시 승격으로 하남시로 시명이 정해지고, 전통과 유서 깊은 고장으로서의 위례예술제를 이어오고 있다.

이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신동헌 광주시장, 중국 산둥성 국제우
경기 광주시, 광동1리 힐링체험농원만
양평군, 민관협치 교육 참여 희망자
여주시, 태양광 시범사업 ‘시의회 승
양평경찰서-양평군 내수면어촌계, 업무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