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7.11 토 23:49
> 뉴스 > 뉴스 > 교육
     
양평 용문초, 저학년 ‘안전한 자전거 타기’ 교육 진행
2019년 10월 30일 (수) 13:51:14 이한나 기자 feelfelt@hanmail.net
   


[양평=팔당유역신문] 경기도 양평군 용문초등학교(교장·이종애) 1·2학년 학생(28명)들이 양평군청 문화체육과의 지원을 받아 창의적 체험활동 동아리 시간에 학년별 2시간씩 총 8회에 걸쳐 ‘안전한 자전거 타기’ 자전거 교육을 전문 강사 3명과 함께 교내에서 진행했다.

용문초등학교는 시골 아이들이라 자전거를 다들 잘 탈거라고 생각하지만 그렇지 못하다. 맞벌이 가정의 증가와 바쁜 농사일, 문화체육시설과 떨어진 지역적 특성으로 아이들이 안전하게 자전거 타는 법을 배우기란 어려운 실정이다.

또한 제대로 된 보호 장비 착용 없이 자전거를 타기 시작한 아이들은 사고의 위험에 노출 될 수밖에 없다.

이에 양평군청 문화체육과, 양평자전거연맹, 용문초등학교 3단체가 아이들의 교통안전, 안전한 레저스포츠 활동의 초석 다지기에 공감하고 연 초부터 협의 과정을 통해 지금의 자전거 교육이 기획되고 실시될 수 있었다.

학생들의 자전거 교육을 진행한 양평자전거연맹 신형진 회장은 “자전거교육을 진행하면서 매 시간 성장하는 아이들의 자신감 차오르는 모습과 보호 장비를 당연하게 착용하는 모습을 보며 저학년에서 진행되어야 할 자전거 교육의 필요성과 보람을 느낀다”며, “일회성이 아닌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자전거 교육이 되기를 바란다”는 소감을 전했다.

처음 자전거를 탔다는 2학년 윤정민 학생은 “이제 저 혼자 두 발 자전거도 탈 수 있고 안전모랑 보호대도 찰 수도 있어요. 혼자 할 수 있는 일이 많아졌어요”라고 말했다.

신나게 자전거 여행을 마치고 돌아 온 1학년 김민채 학생은 “그림책에 나오는 주인공처럼 강 옆에서 자전거 타니까 신나요. 자전거 수업이 영원히 했으면 좋겠어요”라고 자전거 교육의 소감을 밝혔다.

이번 용문초등학교 1·2학년 학생들에게 이뤄진 자전거 교육은 배움의 시작부터 학교와 지역 기관이 함께 기획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으로 안전한 레저스포츠 활동의 초석을 다지고 학생들이 배움의 즐거움과 자신감을 향상시켰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

이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여주, 훈민어린이집 원장 갑질 논란
여주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더불어민주당, 여주양평지역위원장에 최
이천소방서, 道소방기술경연대회 화재분
양평군보건소, 코로나19 예방 '마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